• 최종편집 2021-05-06(목)
 

-아스파라거스 등 13개 작목 집중 육성-

 

인제군,‘신소득 작목’농가소득 향상 기대

 

  인제군이 올해 농업소득 향상과 틈새시장 공략을 위한 신소득 작목을 집중 육성할 계획으로 아스파라거스, 멜론 등 13개 작목에 18억원을 투입한다고 밝혔다.

 

  현재 아스파라거스, 멜론 등 신소득 작목의 재배면적은 130ha로 군은 2025년까지 160ha로 확대할 계획으로, 고랭지 기후를 이용한 고품질 농산물 생산을 위한 투자 확대와 품목별 생산자 단체 육성을 한 경쟁강화, 포장디자인, 가공식품 개발 지원 등을 통한 판로 활성화 등 지원책을 마련 중에 있다.

 

  또한, 농가 생산비 절감 및 안정적인 종묘확보를 위해 특화작목 종묘센터에서 아스파라거스 등 6개 작목의 우량종묘 10만주를 생산·공급하여 신소득 작물의 생산량을 지속적으로 늘려나간다는 계획이다.

 

 

  군 관계자는“농산물 가격의 하락세에도 신 소득 작목의 가격은 상대적으로 좋은 편이다.”며 “새 소득 작물의 발굴과 판로 개척을 통해 코로나19 등 어려움을 겪고 있는 가들의 새로운 수입원으로 자리매김 할 수 있도록 육성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아스파라거스 파종하고 있는 모습 (4).JPG

 

아스파라거스 파종하고 있는 모습 (3).JPG

 

아스파라거스 파종하고 있는 모습 (2).JPG

 

아스파라거스 파종하고 있는 모습 (1).JPG

태그

전체댓글 0

  • 19989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인제군,‘신소득 작목’농가소득 향상 기대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