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1-06-13(일)
 
[강원뉴스] 행정안전부가 봄철을 맞아 나들이 갈 때는 휴대용 가스레인지 사용에 각별한 주의를 요청하였다.

최근 5년(2015~19년) 동안 휴대용 가스레인지(이동식 부탄연소기와 접합 용기(부탄 캔))와 관련된 가스 사고는 총 104건이며, 이 사고로 119명(사망 5, 부상 114)의 인명피해가 발생하였다.

이중, 봄철에는 전체 휴대용 가스레인지 관련 사고의 26%(총 104건 중 27건)가 발생하였다.

원인별로는 부탄 캔(접합용기)의 보관과 가열‧폐기와 관련된 사고가 52.9%(총 104건 중 55건) 발생하였고, 휴대용 가스레인지 사용 중, 과대 불판 사용, 장착 불량 등으로도 47.1%(49건)나 발생하고 있어 예방에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

사고 유형별로는 부탄 캔(접합용기)이 터지는(파열) 사고가 73.1%(총 104건 중 76건)로 가장 많았고, 화재(15.4%,16건)와 폭발(6.7%, 7건)이 뒤를 이었다.

휴대용 가스레인지를 사용할 때는 다음과 같은 사항에 유의하여야 한다.






○ 휴대용 가스레인지를 밀폐된 장소(텐트 또는 좁은 실내)에서 사용하면 화재의 위험이 높아지니 사용하지 않도록 한다.
○ 또한, 사용하고자 하는 그릇의 바닥이 삼발이 보다 넓으면(과대불판) 과열되어 위험하니 사용하지 않아야 한다.
- 특히, 휴대용 가스레인지 사용 중에는 부탄 캔(접합용기)을 화기 주변에 가까이 두지 않도록 주의하여야 한다.


○ 또한, 다 쓴 부탄 캔(접합용기)은 잔류가스를 제거하고 구멍을 내어 화기가 없는 장소로 배출하여야 한다.
○ 아울러, 가스 누출이 의심될 경우에는 전기 불꽃(스파크)으로도 화재가 발생할 수 있으니 전기 제품 사용을 금하여야 한다.

□ 김종한 행정안전부 예방안전정책관은 “봄꽃이 피면서 많은 분들이 야외 활동을 즐길텐데, 휴대용 가스레인지를 사용할 때는 화기 주변 정리정돈에 신경 쓰고, 특히 밀폐되고 좁은 장소는 화재와 질식사고의 위험이 높으니 각별히 주의하여야 한다.”고 당부했다.
태그

전체댓글 0

  • 78531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휴대용 가스레인지 관련 사고 26%는 봄철에 발생!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