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6-13(목)
 

여름철 증가하는 침입절도범죄 주의

 

날씨가 무더워지는 여름철이면 밤낮없이 야외활동을 즐기는 사람들이 늘어난다. 이럴 때빈번하게 발생하는 범죄가 바로 절도와 강도이다.

본격적인 여름 휴가철이 시작되면 장기간 비워지는 집을 노리는 이른바 빈집털이범이극성을 부린다. 또한 무더운 날씨에 창문을 열어놓은 틈을 타 집에 침입하여 금품 등을 훔치는 경우도 빈번하다. 경찰에 따르면 최근3년간 여름철 월평균 절·강도 범죄 발생 건수는 약 15,000건으로, 전체 월평균보다 높은 수준이다.

이를 예방하기 위해서는 첫 번째로 장기간집을 비우기 전에는 문단속을 철저히 해야 한다. 비밀번호 잠금장치를 사용한다면 지문으로비밀번호가 노출되는 것을 방지하기 위해 숫자패드를 깨끗하게 닦아야 한다. 둘째, 희망하는 순찰지역을 신청하는 순찰신문고활용하는 것도 좋은 방법이다. 셋째, 특히 경계가 소홀해지는 밤 시간대에는 창문을 열고 잠을 자는 것을 삼가고, 잠금장치를 확인해야 한다. 마지막으로 이웃집을 기웃거리는수상한 사람을 발견한다면 가까운 파출소나112에 신고하여 도난 피해를 방지할 수 있기를바란다.

 

 

 

 

강원 인제경찰서 북면파출소 박찬아 순경

 

박찬아.JPG

태그

BEST 뉴스

전체댓글 0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여름철 증가하는 침입절도범죄 주의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